울산교육청 소속 김태영 교사, 올해의 과학교사상 수상

과학교육 및 과학문화 확산에 기여한 공로로 선정

과학교육 발전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함께 성장하는 교사가 될 터

울산광역시교육청(교육감 노옥희)

이동훈 기자

작성 2019.12.09 20:31 수정 2019.12.09 20:31
무거고 김태영

울산광역시교육청(교육감 노옥희)은 ‘교사의 노벨상’으로 불리는 ‘올해의 과학교사상’에 울산교육청 소속 김태영 교사가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.


시상식은 지난 6일 세종문화회관에서 거행되었고, 수상자에게는 500만원의 상금과 함께 국내 및 해외 학술시찰연수의 기회가 주어지고, 소속 학교에도 200만원의 기금이 지원된다. 


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한국과학창의재단이 주관하는 ‘올해의 과학교사상’은 과학교육 및 과학문화 확산에 기여한 전국 40여 명의 교사들에게 수여되는 상이다.

 

무거고 김태영 교사는 전국과학전람회 및 전국탐구토론대회 출전 학생 지도 등을 통해 과학탐구활동의 활성화에 힘썼고, 과학교과 실험연수 강사 활동 등을 통해 수업방법을 공유하는 등 교사 역량강화에도 기여했다. 


특히 울산청소년과학탐구연구회 부회장으로서 2012년부터 과학기술멘토와의 만남 행사를 운영하며 다양한 분야의 명사들을 섭외하여 학생들의 진로 탐색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었고, 


2014년부터는 울산과학기술제전 부스 운영 팀장을 맡아 학생 및 시민들에게 다양하고 내실있는 과학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등 과학문화 확산에 앞장섰다.


김태영 교사는 “이런 큰 상을 받게 되어 영광이다. 학교 현장에서 열심히 교육에 매진하는 교사들이 많은데 울산의 과학교육 발전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며 함께 성장하는 교사가 되겠다.”고 밝혔다.

 



Copyrights ⓒ 미래에너지신문.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
기사공유처 : 사회안전.학교폭력예방신문